【K】Japan Travel-Niigata[일본 여행-니가타]소설 설국, 다카한 료칸/Takahan Ryokan/Yukiguni/Snowy country/Yuzawa





■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PD들이 직접 만든 해외여행전문 유투브 채널 【Everywhere, K】
■ The Travels of Nearly Everywhere! 10,000 of HD world travel video clips with English subtitle! (Click on ‘subtitles/CC’ button)
■ ‘구독’ 버튼을 누르고 10,000여 개의 생생한 【HD】영상을 공유 해 보세요! (Click on ‘setting’-‘quality’- 【1080P HD】 ! / 더보기 SHOW MORE ↓↓↓)

● Subscribe to YOUTUBE –
● Follow me on TWITTER –
● Like us on FACEBOOK –
● KBS 걸어서세계속으로 홈페이지 –

[한국어 정보]
이 도시의 이름을 가장 크게 알린 건 바로 소설 “설국”이다. 다카한 온천여관은 설국의 산실이다. 무려 800여년 동안 37대째 이어지고 있는 유서 깊은 여관이다. 소설가가 묵었을 당시 목조 3층이었던 여관은 유행에 발맞춰 현대식호텔로 개조됐다. 2층에 소설가의 자료전시실이 따로 마련돼 있었다. 1935년부터 10여년간 잡지에 연재되었던 “설국”은 가와바타 야스나리를 노벨상 작가의 반열에 올려 놓았다. 소설은 도쿄출신의 주인공이 이곳 온천마을을 찾으며 두 여인에게 느끼는 연정과 아름다운 자연을 섬세한 필체로 그려냈다. 자료실 한쪽 로비엔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는 여성 사진이 있었다. 소설 속 여주인공 코마코의 실제 모델이 됐다고 언론에 알려진 온천 게이샤의 사진이다. “가와바티 선생이 오셨을때 마츠에이 씨를 무척 마음에 들어 하셔서 항상 부르셨고, 설국의 모델이 된 분이라고 합니다.” 여주인이 원형대로 복원한 소설가의 방으로 안내했다. 1930년대 시골 여관의 냄새가 느껴지는 듯 했다. 작가는 이곳에 한 달간 머무르며 “설국”의 초안을 썼다고 한다. 화롯불 마냥 뜨거웠을 작가의 치열한 고민이 전해지는 듯 했다. 그가 서성거렸을 창가에 서니 소설에서처럼 유자와 마을이 한눈에 내려다보인다.

[English: Google Translator]
The city announced the names of the most significant thing is the novel “Snow Country”. Dhaka hot spring inn is the birthplace of Snow Country. The historic inn with 37 generations led a whopping 800 years. At the time the third floor was wooden novelist stayed inn is a modern hotel was renovated in line with the trend. On the second floor of the exhibition hall was a novelist maryeondwae materials separately. Since 1935 it has been serialized in the magazine 10 years “Snow Country” is laid to the rank of the Nobel Prize writer Yasunari Kawabata. Fiction is found by drawing a coalition with two beautiful natural feel for the woman who finds here the protagonist of the Tokyo spa town in delicate handwriting. Media yen had a female photographer one lobby evokes curiosity. Photo of Hot Springs is a fictional geisha been known to press the physical model of the heroine komako.

[Japanese: Google Translator]
この都市の名前を最も大きく報じたのはまさに小説”雪国”である。ダッカた温泉旅館は雪国の産室である。なんと800年以上の間、37代目続いている歴史的な旅館である。小説家が泊まった当時木造3階だった旅館は流行に合わせて近代的なホテルに改造された。 2階に小説家の資料展示室が別に用意されていた。 1935年から10年余りの雑誌に連載された「雪国」は川端康成のノーベル賞作家の仲間入りを上げた。小説は、東京出身の主人公が、ここの温泉街を見いだし二人の女に感じる恋心と美しい自然を繊細な手書きで描かれた。アーカイブ一方ロビー円好奇心を呼び起こす女性の写真があった。小説の中の女主人公コマコの実際のモデルになったとマスコミに知られている温泉芸者の写真である。

[Information]
■클립명: 아시아036-일본07-02 유자와 소설 설국이 탄생한 다카한 료칸/Takahan Ryokan /Yukiguni/Snowy country/Yuzawa Town/Yasunari Kawabata
■여행, 촬영, 편집, 원고: 김동렬 PD (travel, filming, editing, writing: KBS TV Producer)
■촬영일자: 2009년 2월 February

[Keywords]
아시아,Asia,,일본,Japan,Nihon,Nippon,김동렬,2009,2월 February,혼슈,Honshu,Honshu,본주

Categories:   travel

Comments

  • Posted: September 21, 2020 13:46

    dfc

    죽기전에 꼭 한 번 가봐야지

%d bloggers like this: